동기, 병원, 비용 한쪽 제거수술 1개:

 #편도제거수술 #편도결석 #편도제거비용 #편도염 #편도전체제거 #편도절제 #편도제거수술후기

병원: 땡큐서울이비인후과 수술: 코블레이터를 이용한 편도 전체 절제.

1.편도제거수술을하게된이유:망하는편도결석하는영업직으로말하는시간이많아사람과대면하는경우가많다. 그래서 구취에 민감한 편이다. 최근 코로나 이슈에서 마스크를 착용하면서 마음이 좀 편해졌지만 예전부터 숨을 쉴 때마다 풍기는 냄새가 거슬렸다. 며칠 뒤 누런 덩어리가 나왔다. 처음엔 이 노란 물체가 편도결석인지 몰랐기에 ‘이게 뭐지?’ 싶었다. 냄새를 맡아보니 음식물 쓰레기 발효 냄새가 났다. 그리고 또 일주일도 안 돼 똑같은 실패자가 나왔다. 이처럼 거의 한 달에 서너 번 편도결석이 나오고, 말을 할 때마다 또는 노래방에 가거나 목에 힘을 줄 때마다 편도결석이 나오지 않을까

2. 동네 병원 방문과 근처 이비인후과에 가서 편도결석을 몇 번 제거했지만 마음속에 위치한 망하는 결석은 뽑히지 않았다. 눈에 보이는 결석만 치우고 매번 치우는 것이 아니라 못 하게 법을 배울 수 있었다. 편도선을 제거하라는 권유를 받고 부분절제와 완전절제를 하게 되었다. 레이저로 부분 절제는 일시적이고 고통이 적지만 재발 확률이 높고 완전 절제는 재발 확률이 매우 적거나 고통이 심하다. 또 완전 절제는 전신 마취를 해야 한다는 것이 매우 무서웠다. 주위 사람들이 전신마취를 것에 반대했고, 나도 굉장히 무서웠다. 실제로 전신마취때문에 죽을 확률이 10만분의 1이라는 이야기를 듣고 상당히 고민했다. 로또 당첨 확률보다 높은 위험성을 갖고 편도를 잘라야 하는데그렇게 고민하다가 계속 입에서 풍기는 때문에 스트레스를 받고 많은 후기가 삶의 질이 바뀐다며 완전절제를 결정했다.

* 전체 절제의 경우 전신마취를 하고 수술하기 때문에 중에 전신마취나 항생제에 대한 문제가 있었는지 꼭 확인해 보세요!

3. 병원 상담과 예약=여러 유튜브와 네이버 블로그를 보고 땡큐서울이비인후과를 선택했다. 우선 원장이 직접 수술을 하고 마취과 전문의가 있는 의원을 선택했다. 그게 제일 중요했어 또 코로나 때문에 대형 병원과 대학병원은 이동 인구가 많아 차라리 상대적으로 작은 병원이 낫다고 판단했다.나는 정병준 선생님에게 진료와 수술을 받았다. 선생님께서 부작용과 코블레이션 기법을 설명해 주셨고 고주파로 살을 빼는 코블레이션을 추천해 주셨다. 비급여 부분이라 비용도 비싸고(기본비용+40~50만원), 보험 적용도 어려워 고민인데 전기 소작술과 코블레이션의 비교자료를 찾아본 후 코블레이션을 선택하게 됐다.참고 자료는 cris.nih.go.kr/cris/search에서 확인할 수 있다.

4. 수술비용 사전검사는 혈액검사 (혈액을 거의 4통정도 뺐다) (어느 항목을 확인했는지 모르겠다), 심전도 검사, 소변 검사, 목 주변 엑스레이 촬영을 해서 40,500원이 나왔다.수술 당일에는 1,116,100원이 나왔다. 1박 2일 입원을 했다. 내 보험은 비급여 부분도 90% 정도 보장되는 보험이므로 해당 비용을 냈지만 그렇지 않으면 대학병원이나 시립병원을 추천한다. 많이 나와야 40만원 안팎으로 수술을 받을 수 있다고 한다. 나는 코블레이터를 이용해서 수술을 받고 싶을 뿐이었다. 전기 소작술보다 코블레이터의 통증이 더 심하지 않느냐고 묻는다면, 나도 모른다. 전기소작술로 수술을 받아 본 적이 없어서 비교가 안 돼. 다만 내 체감상 전기소작술로 수술받은 사람들의 편도사진과 비교할 때 회복속도가 1.5배 정도 빨리 회복되는 것 같아. 그리고 당연히 고열로 고기를 굽는 것과 고주파로 제거하는 것을 비교하면 손상되는 조직이 상대적으로 적을 테니 고통도 덜할 것이다. 이는 지극히 개인적인 생각이다.